에픽게임즈 스토어서 ‘싱킹시티’ 사전구매하면 ‘셜록 홈즈: 악마의 딸’ 무료 증정
에픽게임즈 스토어서 ‘싱킹시티’ 사전구매하면 ‘셜록 홈즈: 악마의 딸’ 무료 증정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9.05.02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픽게임즈 스토어에서 ‘싱킹시티’를 사전구매하면 ‘셜록 홈즈: 악마의 딸’을 무료로 받는다.

에픽게임즈코리아는 에픽게임즈 스토어를 통해 ‘싱킹시티(The Sinking City)’의 사전판매를 시작했다고 2일 발표했다.

싱킹시티의 사전판매는 오는 6월27일까지이며 스탠더드 에디션과 네크로노미콘 에디션 중 선택할 수 있다. 사전구매 가격은 스탠더드 에디션 6만8000원, 네크로노미콘 에디션 8만4500원이다.

싱킹시티 사전구매자 모두에게는 ‘셜록 홈즈: 악마의 딸(Sherlock Holmes: The Devil's Daughter)’ 게임이 무료로 증정된다. 셜록 홈즈: 악마의 딸은 타 유통 플랫폼에서 PC 버전은 5만4000원에, 콘솔 버전은 6만2000원에 판매되고 있는 게임이다.

셜록 홈즈: 악마의 딸(Sherlock Holmes: The Devil's Daughter)
셜록 홈즈: 악마의 딸(Sherlock Holmes: The Devil's Daughter)

싱킹시티의 발매일은 6월28일로 사전구매 프로모션 종료 후 다운로드 및 플레이가 가능하지만 함께 제공되는 셜록 홈즈: 악마의 딸(Sherlock Holmes: The Devil's Daughter)은 싱킹시티 사전구매 후 즉시 다운로드 및 플레이를 할 수 있다.

다만 셜록 홈즈: 악마의 딸은 청소년 이용불가 등급의 게임이므로 싱킹시티의 사전구매 프로모션은 18세 이상의 성인에게만 제공된다.

싱킹시티는 공포 문학의 거장 H.P. 러브크래프트가 창조한 세계관에 착안해 만들어진 게임으로 오픈 월드에서 펼쳐지는 모험 및 수사를 즐길 수 있다. 플레이어는 반쯤 물에 잠긴 채 초자연적인 힘에 휩싸인 도시 ‘오크몬트’에서 사립 탐정이 돼 도시와 그곳 주민들을 홀린 광기의 정체를 밝혀내야 한다.

여러 가지 방법으로 사건을 해결할 수 있으며 플레이어의 행동에 따라 엔딩이 달라지는 개방형 수사 시스템을 도입해 반복 플레이의 지루함을 없앤 것이 특징이다.

사전구매자에게 무료로 제공되는 셜록 홈즈: 악마의 딸은 수사와 액션, 탐험이 조합된 어드벤처 게임으로 플레이어는 셜록 홈즈가 돼 단서를 탐색하고 도시 이곳저곳을 자유롭게 방문해 심문과 전투, 추적, 잠입 등의 액션을 즐길 수 있다.

에픽게임즈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전세계적으로 많은 게이머들이 기다리고 있는 싱킹시티의 사전판매를 에픽게임즈 스토어를 통해 진행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셜록 홈즈: 악마의 딸을 무료로 받을 수 있는 이번 이벤트에 많은 관심 부탁드리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게이머들에게 혜택을 드리는 에픽게임즈 스토어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