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게임즈 ‘포트나이트’, ‘E3 2019’ 등 캘리포니아를 누빈다
에픽게임즈 ‘포트나이트’, ‘E3 2019’ 등 캘리포니아를 누빈다
  • 맨즈랩
  • 승인 2019.05.28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트나이트’가 오는 6월 ‘E3 2019’ 참가 등 다양한 활약으로 캘리포니아를 누비며 플레이어들을 만난다.

에픽게임즈는 오는 6월 ‘Electronic Entertainment Expo 2019(이하 E3)’ 참가를 비롯해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자사가 개발하고 서비스 중인 ‘포트나이트’의 다양한 행사를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6월11일부터 13일(미국 현지 시각)까지 LA 컨벤션 센터에서 개최되는 E3는 국제 게임 전시회 중 하나로 에픽게임즈는 E3 현장에 포트나이트 부스(#601)를 운영할 예정이다.

E3 포트나이트 부스를 찾는 참관객은 ‘타임 트라이얼’, ‘아케이드’, ‘플레이어 vs 플레이어 스테이션’에서 인기 있는 포크리(포트나이트 크리에이티브) 게임들을 플레이할 수 있는 등 다양한 ‘포트나이트’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또 참관객들을 위한 무료 간식과 경품 이벤트도 진행된다.

E3에 이어 캘리포니아주 잉글우드에 위치한 ‘더 포럼(The Forum)’에서는 6월16일과 17일(이하 한국 시각) 이틀간 크리에이터와 유명 인사들이 함께 참여하는 포트나이트 커뮤니티 파티인 ‘썸머 블록 파티(Summer Block Party)’가 개최된다.

‘썸머 블록 파티’에서는 먼저 16일 처음으로 선보이는 포크리 모드의 첫 공식 토너먼트인 ‘포트나이트 크리에이티브 쇼다운(Fortnite Creative Showdown)이 진행된다.

포트나이트 크리에이터와 셀럽 그리고 E3 포트나이트 부스에서 열리는 ‘타임 트라이얼’을 통해 선정된 8명의 포크리 진출자들이 참여해 팀당 4인으로 편성된 총 8팀을 구성, 대결을 펼치게 되며, 토너먼트 우승팀에게는 7월에 개최되는 ‘포트나이트 월드컵: 포크리’ 결승전 티켓이 주어진다.

17일에는 ‘포트나이트 셀러브리티 프로암(Fortnite Celebrity Pro-Am)’ 경기가 펼쳐진다. 이 대회에는 50명의 크리에이터들과 50명의 셀럽들이 참가, 총 100명이 짝을 이뤄 치열한 경쟁을 펼치게 된다.

‘포트나이트 크리에이티브 쇼다운’ 토너먼트와 ‘포트나이트 셀러브리티 프로암’ 경기는 트위치와 유튜브 등의 SNS 공식 채널을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다.

대회 이외에도 배틀로얄 섬으로 꾸며지는 ‘썸머 블록 파티’ 현장에서는 20명 이상의 포트나이트 캐릭터들을 만나볼 수 있으며, 집라인 등의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또 대형 화면을 통해 포트나이트 유명 인사들의 게임플레이를 시청하는 것은 물론 게임이 아닌 현실에서 배틀패스를 완성하고 다양한 상품들도 획득할 수 있다.

에픽게임즈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가장 큰 글로벌 게임 전시회 중 하나인 E3 현장에서 포트나이트 플레이어들을 만날 수 있게 돼 무척 기쁘다”며 “현지에 계신 분들뿐만 아니라 한국에서도 SNS 생중계 등을 통해 생생한 현장 소식을 접하실 수 있으니 E3 포트나이트 부스와 ‘썸머 블록 파티’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