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TV로 고사양 게임 즐긴다
LG 올레드 TV로 고사양 게임 즐긴다
  • 이광재 기자
  • 승인 2019.09.10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올레드 TV, 엔비디아 ‘지싱크’ 첫 탑재
인텔, 제온 스케일러블 프로세서 적용 초고속 학술용 슈퍼컴서 첨단 연구 주도
블랙베리, 재규어 랜드로버와 인텔리전트 차량 개발 협력
NBP, 조선대·인포메디텍과 치매 해결 AI 개발
SAP코리아-룩센트, 기업가치 개선 자문 서비스 부문 협력

LG 올레드 TV, 엔비디아 ‘지싱크’ 첫 탑재

LG전자가 올레드 TV를 앞세워 게이머 공략을 강화한다.

LG 올레드 TV가 엔비디아(NVIDIA) ‘지싱크 호환(G-SYNC Compatibility)’ 기능을 탑재한다. ‘지싱크 호환’ 기능을 적용한 LG 올레드 TV는 고사양 게임을 즐길 때 화면에 발생하는 화면 찢어짐, 버벅거리는 현상을 줄여준다. 사용자는 55인치부터 77인치에 이르는 압도적 화질의 대화면으로 몰입감 넘치는 게임을 즐길 수 있다.

LG전자는 2019년형 올레드 TV(E9, C9) 대상으로 연말까지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이 기능을 지원할 예정이다.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가 필요없이 화소 스스로 빛을 내어 무한대 명암비, 정확한 색재현율 등 압도적 화질은 물론 최대 120Hz(헤르츠) 주사율도 지원한다. 1초에 120장의 화면을 보여줘 빠른 움직임의 게임도 부드럽게 보여준다.

LG 올레드 TV는 최고 응답속도 기준 6ms(milli sec)를 구현한다. 응답속도가 빠를수록 각 화소의 색상 및 명암 변화가 빠르고 정확해 화면 잔상 현상을 줄여, 사용자가 콘텐츠를 더 정확하게 볼 수 있다.

LG 올레드 TV는 최적의 게임환경을 위한 기능도 갖췄다. HDR 10, 돌비비전(Dolby Vision) 등 다양한 포맷의 HDR(High Definition Range)를 지원한다. 또 고화질·고음질 영상 콘텐츠 전송 규격 ‘HDMI 2.1’를 탑재해 부드럽고 정교한 영상과 오디오를 제공한다.

엔비디아 지포스 마케팅총괄 매트 위블링(Matt Wuebbling)은 “게이머들은 지싱크 호환 LG 올레드 TV 화면에서 최신 PC 게임을 생동감 넘치는 화면을 즐길 수 있게 돼 기쁘다”고 강조했다.

LG전자 TV상품기획담당 김상열 전무는 “압도적 화질의 LG 올레드 TV가 전세계 게이머들을 위한 최상의 게임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며 “엔비디아 지싱크 기능을 더해 ‘최고의 게임 TV’ 위상을 높여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텔, 제온 스케일러블 프로세서 적용 초고속 학술용 슈퍼컴서 첨단 연구 주도

인텔이 10일 미국 텍사스주립대 오스틴 캠퍼스의 텍사스 첨단 컴퓨팅 센터(Texas Advanced Computing Center: TACC), 미국 국립과학재단(National Science Foundation: NSF), 델 테크놀로지(Dell Technologies) 등 과학 및 기술 파트너들과 함께 전세계에서 5번째로 강력하고 학술용으로는 가장 빠른 슈퍼컴퓨터 ‘프론테라(Frontera)’를 공개했다.

2세대 인텔 제온 스케일러블 프로세서와 인텔 옵테인 DC 퍼시스턴트 메모리가 탑재된 프론테라 시스템은 과학 연구와 혁신을 가속화할 예정이다.

인텔 부사장 겸 익스트림 컴퓨팅 부문 총괄 매니저인 트리쉬 댐크로저(Trish Damkroger)는 “프론테라 시스템은 학계 연구에 있어 전례 없는 컴퓨팅 및 AI 역량을 제공할 것이다. 이 새로운 슈퍼컴퓨터는 인텔 기술을 통해 과학 및 공학 분야에서 우주 이해, 의학 치료 및 에너지 수요 등의 연구를 진전시킬 새로운 가능성을 열어준다”고 전했다.

프론테라 슈퍼컴퓨터
프론테라 슈퍼컴퓨터

프론테라(Frontera)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학술용 컴퓨터로서 천문학, 의학, 인공지능(AI), 양자역학 및 기계공학 등 여러 분야에 걸쳐 획기적인 연구를 가능하게 한다. 프론테라를 통해 진행되고 있는 초기 프로젝트는 다음과 같다:

멀리 떨어져 있는 별이 미치는 영향에 대한 이해= 로체스터공과대 천체물리학 교수 겸 컴퓨터 상대성 및 만유인력 센터(Center for Computational Relativity and Gravitation)의 디렉터인 마누엘라 캄파넬리(Manuela Campanelli)는 프론테라를 활용해 중력파에 대한 이해를 넓히는 시뮬레이션을 개발하고 있다.

중성자 항성 통합(Neutron Star Merger: NSM) 과정에서 방출되는 전자기 신호 또는 강력한 에너지 폭발의 원인을 설명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캄파넬리 교수와 연구팀은 프론테라를 통해 기존 슈퍼컴퓨터 대비 2배 이상 빠른 속도로 복잡한 시뮬레이션을 수행할 수 있다.

신경교종의 진단 및 치료= 텍사스주립대 오스틴 캠퍼스의 조지 비로스(George Biros) 교수는 프론테라를 사용해 뇌종양의 일종인 신경교종(gloima)을 더욱 효과적으로 진단 및 치료하고자 뇌종양 발병의 복잡한 생체물리학 모델을 구축하고 있다.

프론테라의 최첨단 시스템은 암이 재발하지 않도록 수술 중 필히 제거해야 하는 주종양 성장을 넘어 암의 진행 정도를 감지하는 자동 의료 영상 처리를 지원한다.

신경망에 양자화학 훈련= 노스캐롤라이나대 채플힐 캠퍼스의 조교수인 올렉산드르 이사예프(Olexandr Isayev)는 프론테라으로 신경망을 훈련시켜 힘의 장 및 3D구조에 기반한 분자의 잠재 에너지를 기반으로 정확하게 측정한다.

이사예프 교수는 프론테라 시스템을 통해 연구를 확장해 24시간 동안 300만번의 계산 기록을 달성했다. 이사예프 교수의 연구에는 많은 잠재 애플리케이션이 있지만 그 중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은 질병을 치료하기 위해 특정 단백질과 상호작용할 수 있는 새로운 분자를 찾는 ‘신약 개발’이다.

신종 바이러스 제거= 미국 버지니아대 분자 생리학 및 의공학 부교수인 피터 카슨(Peter Kasson)은 신종 바이러스 연구 및 새로운 항바이러스 치료제 개발을 지도하고 있다.

카슨 교수와 연구팀은 이러한 바이러스의 매커니즘을 연구하고자 현미경 연구와 바이러스의 컴퓨터 모델을 결합하고 한 번에 한 개의 원자씩 만든 다음 원자가 어떻게 상호작용하는지의 매커니즘을 시뮬레이션하고 있다. 프론테라를 통한 초기 프로젝트는 이미 기존 슈퍼컴퓨터 대비 두 세배 빠른 시뮬레이션을 지원한다.

더 밝은 에너지 미래 구축= 미국 리하이대 기계공학 및 기계학 조교수 가네시 발라수브라마니안(Ganesh Balasubramanian)은 프론테라의 초기 사용자들 중 한 명으로 유기 광전 물질의 역학을 연구하고 있다.

발라수브라마니안 교수는 실험자들과 적극적으로 협력하면서 오늘날 디바이스의 에너지 생산 잠재력을 능가하는 차세대의 유연한 태양광 발전에 효율적인 방법을 개발하고 있다.

프론테라에 사용된 인텔 기술= 2018년 8월 처음 발표된 프론테라는 2019년 초 구축됐으며 2019년 6월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슈퍼컴퓨터 상위 500대 리스트에서 5위를 차지했다. 2세대 인텔 제온 프로세서 기반의 델 EMC 파워엣지(PowerEdge) 서버가 탑재된 프론테라의 8008 컴퓨팅 노드는 최고 38.75페타플롭(Petaflop: 1초에 1000조회 연산)의 성능을 제공한다.

프론테라는 과학적 모델링 및 시뮬레이션, 빅데이터 및 AI를 포함하여 시스템에서 운용되는 다양한 워크로드의 성능 및 메모리 용량 요건을 해결하고자 인텔 옵테인 DC 퍼시스턴트 메모리를 탑재하고 있다.

인텔과 텍사스 첨단 컴퓨팅 센터(TACC)는 연구 커뮤니티의 과학적 혁신을 지원하는 첨단 시스템 개발을 목표로 혁신적인 슈퍼컴퓨팅 프로젝트에 10년 이상 협업해 오고 있다. 이러한 프론테라 슈퍼컴퓨터는 전례 없는 성능, 생산성 및 효율성으로 고성능 컴퓨팅 혁신을 이끌기 위해 TACC, 델 테크놀로지 및 인텔 간 긴밀한 협력을 지속하고 있다.

블랙베리, 재규어 랜드로버와 인텔리전트 차량 개발 협력

블랙베리가 재규어 랜드로버와 자동차 제조사의 차세대 차량 개발에 대한 파트너십을 강화한다.

이번 파트너십 강화에 따라 양사는 블랙베리 QNX와 블랙베리 사일런스(Black Berry Cylance)의 기술을 활용해 예측 소프트웨어 유지 관리 및 사이버보안 위협 방지를 비롯해 다양한 기능에 걸쳐 차량 안전을 혁신하기 위해 협력한다.

또 블랙베리 소프트웨어 통합으로 동급 최강의 재규어 랜드로버의 차세대 차량 아키텍처의 전반적인 안전성을 구축한다.

이와 함께 블랙베리 컨설턴트 및 보안 테스트 기술로 구성된 블랙베리 사이버보안 컨설팅 서비스는 차량에 사용되는 전체 소프트웨어 라이브러리에서 커넥티드 및 자율 주행 차량의 보안 취약성을 식별한다.

랄프 스페스(Ralf D Speth) 재규어 랜드로버 최고경영자(CEO)는 “재규어 랜드로버와 블랙베리는 가장 인텔리전트한 차량을 현실화하겠다는 공통의 목표를 공유하고 있다”며 “자동차 업계의 증가하는 안전성 요구에 대응하는 혁신적인 기술을 보유한 블랙베리와의 파트너십을 강화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존 첸 블랙베리 회장 겸 CEO는 “블랙베리는 안전한 통신을 위한 고유의 기술과 혁신으로 자동차 업계에서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차량 안전 혁신을 위한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 기술을 발전시키고 있는 가운데 블랙베리가 재규어 랜드로버의 안전 인증 기술을 위한 협력 파트너가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NBP, 조선대·인포메디텍과 치매 해결 AI 개발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이하 NBP)이 지난 9일 판교 사옥에서 조선대학교 치매국책연구단, 인포메디텍과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제공하는 NBP가 조선대학교 치매국책연구단과 치매 예측 및 진단 기술을 제품 및 기술화하고 솔루션을 제시하는 인포메디텍과 협력해 클라우드 기반의 인공지능 치매 관리 사업을 수행하고자 마련됐다.

국가 치매 관리는 조선대학교 국책연구단의 핵심 과제로 연구단은 지난해 한국인 표준 뇌 지도 작성 및 뇌 영상 분석 알고리즘을 적용한 치매 예측 의료기기 ‘뉴로아이’를 개발해 식품의약처(KFDA)의 승인을 받고 한국과학기술단체총연합회가 선정한 ‘올해의 10대 과학기술뉴스’에 뽑히는 성과를 이루었다.

(좌측) NBP 임태건 상무, (중앙) 인포메디텍 이상훈 대표, (우측) 조선대 치매국책연구단장 이건호 교수
(좌측) NBP 임태건 상무, (중앙) 인포메디텍 이상훈 대표, (우측) 조선대 치매국책연구단장 이건호 교수

또 연구단은 최근 동아시아인이 서양인보다 치매 유전자를 더 많이 가지고 있다는 연구 결과를 국제 학술지에 발표해 세간의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협약에서 각 기관은 ‘경도인지장애 진단기기 등 의료제품 개발 및 실증 플랫폼 구축’ 개발 과제 수행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약속했다. 협약을 통해 치매 정밀 예측 및 조기 진단 플랫폼을 구축하고 국가 치매 관리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과업을 위한 세부 방안으로 의료 다차원 정보 서비스를 위한 클라우드 환경 제공, 인공지능 기반 치매 정밀 예측 및 조기진단 데이터 분석/학습 기술, 치매 유발 경도인지장애 선별·판별 인공지능 알고리즘 개발, 경도인지장애 진단 지원 정밀 의료 인공지능 기술 개발 등을 선정해 모든 기관은 각 주제에서 서로 협조해 나가기로 했다.

네이버비즈니스플랫폼 임태건 상무는 “의료정보보호시스템 인증을 받아 클라우드 기반의 의료산업 활성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의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의료, 바이오 사업 분야에서 필요한 의료 데이터를 안전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조력하겠다”고 말했다.

국가 사업을 맡은 이건호 조선대 치매국책연구단장은 협약식에서 오늘이 AI의 도입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인 의료, 바이오 산업을 선도할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이상훈 인포메디텍 대표도 AI를 적용한 치매 조기진단기기인 ‘뉴로아이 2.0’의 글로벌 상용화를 위해 NBP와의 협력을 지속할 것이라며 협약에 대한 굳은 의지를 밝혔다.

SAP코리아-룩센트, 기업가치 개선 자문 서비스 부문 협력

SAP코리아가 기업가치개선 전문 컨설팅 기업 룩센트와 기업가치 개선 자문 서비스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SAP코리아와 룩센트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잠재적인 성장 가능성과 사업기회를 발굴, 실현 및 확대하기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양사는 기업의 운영 혁신 및 전략 수립을 통한 기업가치 개선을 위해 각 사의 전문 분야를 활용하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기업가치 개선 사업 기회를 발굴하기 위해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양사는 앞서 다수의 사모펀드 인수사를 대상으로 상호 협력을 통한 성공적인 결과를 도출한 바 있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공동 사업을 위한 노력을 공식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주요 협력 내용은 ▲기업가치 개선을 위해 제공하는 운영 혁신 분야에 ‘SAP S/4HANA’를 비롯한 비즈니스 솔루션 활용 ▲기존 및 잠재 고객의 기업가치 개선 전략 수립 시 룩센트의 노하우 및 전략 방법 적용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기업가치 개선 사업 발굴을 위한 공동 마케팅 및 사업 진행 상호 협력 등이다.

오승목 룩센트 대표는 “프라이빗에쿼티의 기업가치 개선 및 성공적인 엑시트에 있어 인텔리전트 엔터프라이즈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만큼 기업용 소프트웨어 분야에서 업계 선도적인 전문성을 갖춘 SAP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되어 기쁘다”며 “룩센트는 SAP S/4HANA를 포함한 여러 비즈니스 솔루션을 활용해 더욱 효과적으로 기업가치를 개선하고 내재화 해갈 것이며 오퍼레이션뿐만 아니라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통한 추가적인 밸류를 만들어나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성열 SAP코리아 대표는 “기업가치 개선의 전 부문에서 탁월한 노하우를 갖춘 룩센트와 공동 사업 노력을 공식적으로 확대하고 양 기관의 사업에 디지털 변혁을 불러일으킬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할 것”이라며 “다양한 산업군에 속한 국내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지원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룩센트는 기업가치개선 전문 컨설팅 기업으로 다양한 기업 인수합병 실사와 인수 후 통합 과정에 참여하고 있으며 오퍼레이션 전문성을 바탕으로 중장기 운영전략 및 실행 가능한 기업가치개선 방안을 사모펀드와 투자포트폴리오 기업에 제시하고 있다. 특히 수익성 개선, 운영 효율화 분야에 있어 다수의 프랙티스와 검증된 실적으로 정평이 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