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발 초미세먼지… 차 에어컨·히터 필터 판매 ‘불티’
중국발 초미세먼지… 차 에어컨·히터 필터 판매 ‘불티’
  • 최주환 기자
  • 승인 2018.11.28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의 겨울철 난방이 본격적으로 시작됨에 따라 초겨울 ‘불청객’인 미세먼지가 더욱 기승을 부리면서 관련 상품의 인기가 나날이 하늘로 치솟고 있다.

마스크, 공기청정기에 이어 차량용 공기청정기 등 차량 실내 공기 관리 상품도 주목받는 가운데 특히 초미세먼지 전용 에어컨·히터 필터가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불스원은 신제품 ‘초미세 집진 에어컨·히터 필터’가 출시 한 달 만에 5만개 판매고를 달성했으며 꾸준히 판매가 늘고 있다고 밝혔다.

초미세 집진 에어컨·히터 필터
초미세 집진 에어컨·히터 필터

연일 이어지는 미세먼지 재난 경보에 차량 내 미세먼지까지 신경 쓰는 소비자들이 많아진 것으로 풀이되며 추워진 날씨로 인해 히터 사용이 잦아진 것도 인기 요인으로 꼽힌다.

지난 9월 출시한 이 제품은 2.5μm 이하의 ‘초미세먼지’ 차단에 특화된 차량용 에어컨·히터 전용 필터로 차량용 필터 중 가장 높은 등급인 E12급 초 고효율 원단을 사용해 0.3㎛ 크기의 미세먼지까지 99.5% 이상 걸러내는 것이 특징이다.

이와 함께 차량용 공기청정기나 미세먼지 포집 능력이 탁월한 카매트를 함께 사용한다면 차량 실내 공기를 더욱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올해 10월까지 전년 동기 대비 540% 이상의 매출 신장률을 기록한 불스원 차량용 공기청정기 ‘에어테라피 멀티액션’ 역시 초미세먼지 제거 효율 99% 이상의 초미세 집진 필터를 사용해 실내 공기 관리에 효과적이다.

또한 불스원은 최근 차량 실내에 미세먼지가 날리지 않도록 강력하게 잡아주는 신개념 기능성 카매트 ‘더스트가드’를 출시하면서 차량 내 미세먼지 관리 제품군을 확장했다.

불스원 마케팅 본부장 한지영 상무는 “유난히 심각했던 올가을 초미세먼지 공습이 겨울까지 계속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관련 제품의 성장세가 한동안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며 “차량 내부의 미세먼지도 무시할 수 없는 위협요소인 만큼 운전자들이 차내 공기 관리를 손쉽게 할 수 있는 전용 제품군을 지속해서 확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